김상돈 의왕시장, 2021년 소통과 화합으로 변화와 혁신주도 노력
상태바
김상돈 의왕시장, 2021년 소통과 화합으로 변화와 혁신주도 노력
  • 김미나 기자
  • 승인 2020.12.08 0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72회 제2차 정례회 시정연설 통해 2021년 시정방향 밝혀

김상돈 의왕시장은 1일 제272회 의왕시의회 제2차 정례회 시정연설을 통해 소통과 화합으로 지속가능 발전 도시로의 토대를 마련하겠다는 2021년도 시정방향을 밝혔다.

김 시장은 이 날 2021년도 예산안 설명에 앞서“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어려운 상황에서도 시를 믿고 방역과 위기극복에 힘을 모아주신 시민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16만 의왕시민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또한, 내년도 예산안 설명에서“일반회계는 4,263억원, 특별회계는 공기업 특별회계를 포함하여 817억원”이며,“일반회계 세입부문은 지방세와 세외수입, 지방교부세가 금년보다 3.5%가 감소한 1,940억원, 국·도비 보조금은 금년보다 10.8% 증가한 1,421억원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아울러,“2021년도 편성 예산은 △사회복지 분야 1,798억원 △교통 물류분야 390억원, △환경분야 295억원 △국토지역개발분야 194억원 △ 문화관광분야 164억원 △보건분야 153억원 △교육분야 129억원 등으로 편성하였으며, 모락공원 리모델링 사업 등 총 30개 사업, 33억원의 ‘주민참여예산’도 함께 편성했다.”고 말했다.

특히, 김 시장은 △좋은 일자리가 넘쳐나는 활기찬 경제도시 △시민 모두가 행복하고, 삶이 따뜻한 복지도시 △혁신교육을 선도하는 교육으뜸도시 △도시 인프라가 잘 갖춰진 깨끗하고 안전한 도시 △시민 모두가 즐겁고 건강한 문화도시 △시민과 끊임없이 소통하고 공감하는 열린행정 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비전도 함께 제시했다.

시정연설을 마무리 하며 김 시장은“지금의 어려운 시기를 시와 시민이 함께 믿고 신뢰한다면, 위기를 반드시 이겨낼 수 있다”면서,“시에서는 시민의 안전을 지켜드릴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며, 앞으로도 온 열정과 혼신의 힘을 다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시정 운영의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